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6.4℃
  • 구름많음강릉 0.9℃
  • 구름많음서울 -4.5℃
  • 구름조금대전 -2.2℃
  • 구름조금대구 1.8℃
  • 구름많음울산 4.4℃
  • 구름조금광주 2.2℃
  • 흐림부산 6.6℃
  • 맑음고창 0.8℃
  • 흐림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5.2℃
  • 흐림보은 -1.7℃
  • 맑음금산 -1.9℃
  • 구름조금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7.2℃
기상청 제공

경기도

경기 화성시, 중기부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공모 선정

화성시 동탄5동(전자부품 및 기계장비)...국비 25억 확보

 

 

경기도는 올해 중소벤처기업부의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 공모사업’에 화성시가 선정돼 국비 25억을 확보하게 됐다고 29일 밝혔다.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 공모사업’은 집적지구 내에 복합지원센터 구축을 통해 스마트 제조장비, 제품개발, 전시·판매, 온라인 마케팅을 일괄 지원하는 소공인 혁신 기반 조성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화성 동탄5동 집적지구는 반도체 관련 전자부품 및 기계장비 업종 소공인 211곳이 모여있는 지역이다. 소공인 클러스터 조성과 신성장 동력 확보 등을 목적으로 이번 공모에 참여했다.

 

이에 따라 동탄5동(동탄도시첨단산업단지 내)에 국비 25억 원, 도비 7억5000만 원, 시비 17억5000만 원 총 50억 원을 투입해 소공인 복합지원센터를 구축하게 된다.

센터에는 반도체 테스트 장비, 플라즈마 공정장비, 전자부품 신뢰성 테스트, 스마트 팩토리 제조설비 등을 갖춘 공용장비실은 물론 공용전시실, 교육장, 회의실, 사무실 등의 시설이 들어선다.

 

이를 통해 소공인 네트워크 협력기반 구축, 신규 창업 지원, 소공인 커뮤니티 공간 조성 및 활성화, 기획·생산·유통·마케팅 원스톱 지원 등을 추진하게 된다.

특히 화성시는 지역 전략산업 중 하나인 반도체 산업 분야의 소공인 생태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구상이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소공인은 서민 일자리 창출과 지역 산업·경제 성장의 중요한 기반"이라며 "경기도는 전국 소공인의 30%가 밀집해 있는 곳인 만큼소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소공인 지원 사업 강화와 집적지구 지정 확대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까지 도내에 선정된 ‘소공인 집적지구’는 이번 화성 동탄5동을 포함해 총 14개소로 전국 광역 지자체 중 가장 많다.


교육/문화

더보기
양주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경기·양주 Dream together사업 활동성과보고회 개최
양주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염일열)는 지난 11월 30일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4층 중교육실에서 양주시 사회적경제기업에서 활동중인 매니저 및 청년활동가들과 참여기업이 성과와 소감을 공유하는 ‘2022년 함께하는 경기·양주 Dream together’사업활동성과보고회를 진행했다. 2022년 드림투게더 사업은 경기도가 32개 시·군과 협력해 고용난을 극복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발굴하고자 실시한 공모 사업인 일자리정책마켓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이 공모사업에 선정된 양주시는 신규 일자리 발굴 사업을 추진했다. 드림투게더 사업의 목적은 우선 양주시에 있는 젊고 실력 있는 청년들을 발굴·육성하는 것이다. 또 다재다능한 청년들을 관내 사회적경제기업과 매칭해 청년들에게는 지속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업에는 전문 인력을 통한 성장 동력을 지원하는 것이다. 이번 드림투게더 사업 활동성과보고회는 양주시 사회적기업에 참여한 매니저 및 청년활동가들의 상호교류의 장이 되고, 향후 일자리 지원사업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염일열 양주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은 “청년들의 새로운 도전이 지역 활력으로 이어지는 드림투게더 사업에 참여해준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들에게

정치/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