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6.7℃
  • 맑음대전 -6.3℃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1.3℃
  • 구름많음광주 -1.4℃
  • 흐림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3.4℃
  • 제주 5.7℃
  • 맑음강화 -9.4℃
  • 구름조금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5.1℃
  • 흐림강진군 0.2℃
  • 흐림경주시 -1.7℃
  • 흐림거제 2.0℃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북부경찰, 오피스텔 불법성매매 업주 등 5명 검거

업주 1명 구속, 실장 4명 불구속 입건

 

경기 고양시 일대에서 오피스텔을 빌려 1년 넘게 기업형 불법 성매매업소를 운영해 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북부경찰청 풍속수사팀은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및 범인도피 교사 혐의로 성매매업소 업주 A씨(35)를 구속했다고 2일 밝혔다.

경찰은 또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성매매업소 실장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년 9월경부터 22년 11월까지 약 1년 2개월 동안 고양시 일산지역에서 오피스텔 8개 호실을 임차한 뒤 다수의 여성 종업원과 영업실장을 고용해 기업형 불법 성매매업소를 운영한 혐의다. 

 

지난 10월 해당 업소에 대한 범죄첩보를 입수한 경찰은 수사를 벌여 성매매업소 영업실장 4명을 검거했다.

업주 A씨는 이 같은 사실을 알고 잠적했지만 20여일만에 검거됐다.

 

경찰은 이들을 검거하는 과정에서 영업용 휴대전화 8대, 하드디스크 3개, 현금 118만원 등을 압수했다.

범죄수익금 3억원을 특정해 기소전몰수보전도 신청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오피스텔 성매매 업소 뿐만 아니라 불법 퇴폐업 등 신·변종 성매매 업소에 대한 단속을 지속적으로 전개하여 경기북부 내 불법 성매매 업소를 근절하겠다"고 밝혔다.
 


교육/문화

더보기
서정대학교 HiVE센터,  성과확산포럼 통해 지역협력 성과 알려
서정대학교 HiVE센터가 지난 19일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사업 1차년도 운영전략과 성과를 공유하고, 2차년도 사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성과확산포럼을 열었다. 서정대학교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사업은 지방자치단체와 전문대학이 협력해 지역 산업체가 원하는 지역특화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대학-산업이 상생하는 고등직업교육을 구축하는 교육부 지원 사업이다. 서정대학교는 지난해 6월 3년간 45억원을 지원받는 이 사업에 양주시-연천군-서정대학교 컨소시엄으로 선정됐다. 서정대학교 HiVE센터는 고등직업교육 거점 사업체계를 확립하고 지역특화분야 역량 강화를 통해 정주여건을 강화하기 위해 3차년도까지 장기적인 추진과제를 설정하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성과확산포럼은 성과포럼과 성과전시회, 성과공유회 세 가지 형태로 진행됐다. 각 사업 분야 별로 발제와 토론을 진행한 성과 포럼은 ‘지역특화분야 교육과정 개편방향과 과제’, ‘직업교육프로그램의 고도화 방안’, ‘양주·연천 지역사회 현안해결을 위한 지역사회 공헌활동 평가 및 시사점’을 주제로 진행됐다. 포럼에서는 1차년도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2차년도 사업의 발전방향에 대해서도 논의

정치/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