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4.1℃
  • 구름많음서울 4.0℃
  • 구름조금대전 4.6℃
  • 구름조금대구 4.3℃
  • 맑음울산 5.0℃
  • 구름조금광주 3.7℃
  • 맑음부산 5.3℃
  • 구름많음고창 5.4℃
  • 흐림제주 7.9℃
  • 구름많음강화 4.1℃
  • 구름많음보은 3.3℃
  • 구름많음금산 3.4℃
  • 구름조금강진군 6.6℃
  • 구름많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신한대학교, 2023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9.26 대 1...전국 3위 달성

2022학년도 대비 지원자 수도 무려 52% 증가

 

신한대학교가 전국 4년제 대학 가운데 2023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3위(정원내외 모집인원 100명 이상 기준)를 차지하는 값진 성과를 거뒀다.

 

신한대는 325명을 선발하는 2023학년도 신입생 정시모집에 무려 3009명이 지원해 9.26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신한대의 올해 정시모집 지원자 수는 지난 해 1987명의 약 52%인 1022명이나 증가했다.

경쟁률 또한 지난해 6.27 대 1 보다 훨씬 높은 9.26 대 1을 기록해 전국 4년제 대학 가운데 3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입시 경쟁률의 전국 3위 달성은 학령인구의 감소와 대학 간 치열한 입시경쟁이 계속되는 어려운 상황에서 이뤄낸 성과여서 더욱 값지다고 학교측은 밝혔다.

 

전형별 지원현황을 보면 223명을 선발하는 일반전형 Ⅰ은 2199명이 지원해 9.86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44명을 모집하는 일반전형 Ⅱ는 373명이 지원해 8.48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실기우수자전형(사이버드론봇군사학전형 포함)은 7.53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전체적으로 325명 모집에 3009명이 지원해 9.26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신한대학교가 전국 4년제 대학 중 정시모집 경쟁률 3위를 차지할 정도로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성공 요인은 크게 3가지로 꼽을 수 있다.

 

첫 번째로 수험생의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학과 신설 및 개편과 학과 캠퍼스 이전이라는 '학사구조조정'을 진행해 경쟁률 상승 효과를 이끌었다.

두 번째는 문.이과 통합수능으로 인한 이과 프리미엄을 약화시키기 위해 과목(국어 또는 수학)선택권을 부여해 지원자의 부담을 완화시키는 전형 방법을 시행했다.

세 번째는 학사구조조정을 인한 신설학과의 정시군 배치 시 기존 학과와의 중복지원을 유도해 수험생의 선택 폭을 증대시켰다.

 

강성종 신한대 총장은 "인재 육성 제일주의를 지향하는 신한대학교는 격변하는 세계사의 흐름에 맞춘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하고 있다"며 "훌륭한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혁신적인 교육시스템을 도입,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합격자 발표는 2월 2~6일 있을 예정이다.


교육/문화

더보기
서정대학교 유학생, 외국인 선박도장공(E-7-3)기량검증평가 전원 합격 쾌거
서정대학교(총장 양영희) 유학생 10명이 지난 20일 한국조선해양플랜트협회에서 실시한 외국인 선박도장공(E-7-3)기량 검증평가에 전원 합격하는 쾌거를 이뤘다. 외국인 선박 도장공(E-7-3)기량 검증평가는 소양평가 30%(이론평가), 기능 평가 70%(실기평가) 항목으로 구성돼 있으며, 종합점수 70점 이상 돼야 합격할 수 있다. 이 평가는 외국인 근로자가 산업현장에 투입되기 위해 필요한 기량을 검증하는 과정이다. 기량 검증에 합격한 후 비자 변경 절차를 통해 선박 도장공(E-7-3)으로서 근무하게 된다. 현재 대한민국의 조선산업은 호황기를 맞았는데도 불구하고 산업현장 인력 충원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서정대학교는 조선산업 인재 양성을 위해 현장 맞춤형 교육과정 운영, 교육 인프라 구축, 한국어 교육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사회통합 프로그램 대학 연계과정의 운영 등 유학생이 국내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서정대학교는 조선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해부터 공학 계열 졸업생들을 선박 도장공으로서 취업시키고 있다. 지난 해에는 선박 도장공을 포함한 E-7 비자 취득 인원 60여 명을 배출했다. 올 해에는 100

정치/경제

더보기